• 최종편집 2024-07-22(수)

DMZ관광,한국전쟁 유엔군 참전국 문화유적 탐방

경기북부 5개시·군, 참전 기념비·전적비·박물관·유엔군 화장장 중심으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3.29 18:3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dmz관광_01.jpg

 

dmz관광_03.jpg

 

dmz관광_04.jpg

 

dmz관광_05.jpg

 

 DMZ관광(대표 장승재)은 24일 1박2일 일정으로 대진대학교 DMZ연구원과 연천 아침해협동조합 및 DMZ문화원과 함께 “한국전쟁 유엔군 참전국 문화유적 탐방”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번에 출시한 프로그램은 내년 2023년 7월 27일 정전협정 및 DMZ 생성 70주년을 앞두고 경기북부 5개지역(가평군,포천시,동두천시,연천군,파주시)에 산재한 1950년 6월 25일 한국전쟁 참전국의 참전 기념비, 전적비, 유엔군 화장장, 자유수호평화박물관 등 현장을 탐방하는 것으로 구성됐다.

 

“유엔군 참전국 문화유적 탐방” 프로그램은 1박2일 일정과 당일코스로 진행됐으며 1박2일 프로그램의 첫째날은 가평군 읍내에 세워진 영연방 참전 기념비와 북면의 캐나다참전기념비, 오스트레일리아와 뉴질랜드 참전기념비를 탐방했다.

 

오후에는 포천시 영북면의 태국군 참전기념비를 견학후 동두천으로 이동해 유엔군 참전국에 대한 전문 자료를 전시하고 있는 자유수호평화박물관 견학과 경내의 의료지원국 노르웨이 참전기념비를 둘러보고 인근에 있는 벨기에·룩셈부르크 참전기념비 견학 후 동두천 보산동 관광특구 거리를 둘러봤다. 

 

둘째날은 조식후 DMZ 특별강좌, 연천군 동이리의 근대문화유적 유엔군 화장장 을 참배후 필리핀군 율동전투 기념비와 터어키군의 장승천 전투기념비를 방문과 미해병대 소속으로 탄약과 폭탄나르는 임무를 맡아 혁혁한 공을 세워 미군 최초 하사 계급과 훈장을 수여받고 1968년 사망시 장례식까지 치룬 군마(軍馬)인 아침해(레클리스)동상을 견학했다. 오후에는 파주시 적성으로 이동, 엘리자베스2세 영국여왕이 1999년 4월 방문해서 널리 알려진 영국군 설마리전투 전적비를 답사후 임진각의 미국군 참전 기념비와 한국전쟁 참전을 결정한 해리 트루먼 대통령 동상 등을 답사 후 프로그램 일정을 마쳤다.

 

장승재 DMZ관광 대표는 ‘유엔군 참전국 문화유적 탐방’ 프로그램을 기획한 것은 “2023년 7월 27일 정전협정 및 DMZ 생성 70년을 앞두고 경제대국으로 성장한 대한민국 위상에 맞게 이역만리 한국전쟁에 참여해서 자유평화의 수호를 위해 희생된 UN군의 고귀한 희생을 기리고 우리 후손들은 거룩한 정신을 잊지 말자”는 취지에서 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DMZ관광은 “유엔군 참전국 문화유적 탐방” 프로그램을 활성화를 위해 관계기관과 협의후 상시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하기 위해 3월 24일~25일 이틀간 언론인 및 각계 전문가 33여 명을 초청해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문의) 010-9044-1118

전체댓글 0

  • 1990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DMZ관광,한국전쟁 유엔군 참전국 문화유적 탐방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